요즘 들어 ‘개독교’라는 말이 꽤 많이 쓰이는 것 같습니다. 장로 이명박의 ‘서울 봉헌’ 같이 헛소리를 해대는 개신교 신자들을 비아냥댈 때 쓰는 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명박 장로. 참 철부지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되짚어 보건대, 기독교를 비튼 말이 바로 개독교입니다. 하지만 이 낱말은 ‘개’도 싫어하고 ‘기독’도 싫어할 그런 것입니다. (불교도들도 싫어할 것 같습니다, 틀림 없습니다.)

먼저, 기독교의 말뜻을 정확하게 규정할 필요가 있습니다. 기독(基督)이란 크리스트(Christ)의 중국말글 표현입니다. 그러니까 기독교는 크리스트교입니다.

크리스트교는 크리스트를 신(神)으로 섬기는 종교(宗敎=으뜸 가르침)입니다.(물론, 동양에서 종교는 신이 없어도 성립합니다만 서양에서는 그렇지 않다고 합니다.)

크리스트는 예수(Jejus)를 일컫습니다. 예수 크리스트를 신으로 모시는 종교는 꽤 많습니다. 물론 유대교와 이슬람교는 아닙니다.(이들은 다 함께 아브라함을 믿음의 조상으로 여긴다고 들었습니다만.)

여기에 드는 교회는 로마 가톨릭 교회와 그리스 정교회(=동방 정교회), 성공회(聖公會), 구세군(救世軍) 따위가 있고요, 여러 개신교(改新敎)들도 있습니다.

개신교들은, 아시는 대로 로마 가톨릭교회가 썩어문드러졌을 때 이를 바꾸고(改) 새롭게(新) 하고자 했던 루터나 깔뱅 같은 이들이 보여준 것들이었습니다.

그런데 우리나라에서는 일부인 개신교가 전체인 기독교를 마치 자기들만의 이름인 양 행세하고 있습니다. 개신교에서 대표적 보수 집단인 한국‘기독교’총연합회는 말할 필요도 없습니다.

그렇지 않다는 쪽 개신교조차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라는 이름을 씁니다. 물론 여기는, 개신교라 일컫기는 어려운 성공회 등등이 들어 있어서 그럴 수도 있기는 하겠습니다.

지금 “한 시대를 풍미하는” ‘개독교’라고 비아냥거리는 규정도 우리 역사 현실에 뿌리가 있는데요, 이는 이처럼 일부인 ‘개신교’가 ‘기독교’라는 전체 이름을 선점하기 때문입니다.

개신교를 욕보이고 싶을 때, 개신교 가운데서도 여호와(=야훼) 대신 미국 또는 부시를 떠받들어 모시는 이들을 비난하고 싶을 때, 그리고 야훼와 현실 지배자를 혼동하는 이들을 까고 싶을 때 ‘기독교’를 비튼 ‘개독교’를 쓰는 것입니다.

그러나, 개독교는 되도록 쓰지 않는 편이 좋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정확하지 않은 데서 비롯된 말이기 때문이기도 하고, 그러다 보니 표적을 맞추기 어려운 무엇이 되고 말았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그러니까 기독교가 천주교(=로마 가톨릭 교회)까지 포함하지 않을 때는, 그리고 장로 이명박이 천주교 사람은 아니다는 인식을 갖고 얘기할 때는, 기독과 개신을 구분해 얘기해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구세군은 몰라도 성공회 정도는 지금 한창 난리를 떨어대는, 불교계를 발칵 뒤집어놓은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와는 무관하다고 여기신다면, 기독교와 개신교는 나눠 얘기하는 편이 맞겠지 싶습니다.

그러면 이런 즐거움이 있습니다. 기독교를 일러 일부러 ‘개’독교라 할 필요가 없습니다. ‘개’신교라 하면 그것으로 끝이니까요. 비난하고 싶은 개신교일 때는(취향에 따라)  ‘개’에다 따옴표를 하고 그렇지 않으면 따옴표 없이 그대로 씁니다. 물론 이런 표현은 스스로가 책임을 져야 합니다.

우리가 이렇게 정확하게 구분을 하면, 지금처럼, 한기총이든 한기련이든, 개신교가 주축이 돼 무리를 지어 다니면서도, 개신이 아니고 기독이라 ‘참칭’하는 어긋남은 바로잡을 수 있을 것입니다.

당신들은 기독교 전체를 대표하는 인간이 아니라, 기독교(크리스트교) 가운데 일부일 뿐인 개신교를 얘기하는 존재이고 무리일 뿐이다!, 하는 얘기이지요.

김훤주

한국 개신교와 한국근현대의 사회 문화적 변동 상세보기
한국신학대학교 학술원신학연구 지음 | 한울아카데미 펴냄
이 책은 한신대학교 신학연구소 학술연구팀이 <한국 개신교라는 주제로 한국 학술진흥재단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연구를 진행하면서, 연구 1차년도인2003년도...
신고
글쓴이 : 김훤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eter153 2008.08.29 08: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난받아야 하는 부분에서는 마땅히 비난받는 것에 적극 동의합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크리스천을 다 싸잡아서 욕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개독교라는 표현은 정말 어이가 없습니다. 부디 부탁드립니다. 그런 표현은 삼가해 주십시오. 누가 더 욕을 먹어야 하는지는 본인들 양심이 말해 줄 것입니다.

  2. 2008.08.29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신교는 이름을 사칭하는데 능하다.
    바이블 즉 기독경을 성경이라 사칭하고
    야훼를 하느님이라 사칭한다. 성경이야 헤프닝이라고 볼수도 있지만,

    야훼를 하느님이라 하는 것은 심각한 사안이다. 한민족의 전통적인 천사상의 하느님을 도용하려는 의도가 있는 것이다.

    또 개신교를 기독교라고 하는 것은 잘못된 것은 아니지만 기독교라는 범위가 훨씬 광범위한데 의도적으로 기독교라고 하는 것은 나쁜 의도가 있기 때문이다. 개신교가 기독교를 대표하고 대변하다는 인상을 주기 위함이다.

    자꾸 개신교를 기독교라하니 개독교란 말이 나오는 것이다. 개[신기]독교니 틀린 것은 아니지만 권장할 만한 것은 아니다.

    성 경 => 기독경, 바이블
    기독교 => 개신교, 프로테스탄트
    하나님 => 야훼, 여호와
    성 도 => 기독교도
    로 고쳐야 한다.

  3. 실비단안개 2008.08.29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안에 깊은 불교인이 있고 목사 장로가 있지만, 저는 종교에 관심을 가지고 싶지않습니다.
    그러나 다른 나라에서 태어났더라면 종교를 가졌을 수도 있었을 겁니다.

    '불신지옥'이란 말이 너무 무섭기 때문입니다.
    하느님의 뜻은 결코 아닐텐데요 -

  4. 파비 2008.08.29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천주교에서 세례를 받았고, 우리 아들은 신부님을 보좌하는 복사를 열심히 서고 있고, 지금도 오전미사 복사하러 갔군요. 그런데 믿는 사람 중에도 지옥 갈 사람이 무척 많으며, 믿지 않는 사람(예컨데 에스키모나 돌아가신 우리 조상님들은 아예 기독교를 접할 수도 없기도 하죠) 중에도 천국에 들 사람이 무척 많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살아있을 때 선행을 많이 쌓기를 권하고 가르치는 것입니다. 어느 신부님의 강론에서 그렇게 들은 기억이 납니다. 물론 불교의 가르침도 그러리라고 알고 있고요.
    한국의 기독교(그 중 아주 일부 대형 개신교단들)는 좀 특이한 구석이 있죠. 뿌리라 할 수 있는 미국 개신교와도 상당한 차이를 보이고 특히 유럽개신교(영국 성공회나 북유럽 루터교 등)와는 완전 이질적인 면을 보입니다. 설교의 대부분을 '헌금'과 '불신지옥'이 차지합니다. 자본주의 폐단의 한 단면을 보는 듯하기도 하고, 큰 교회들과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 작은 교회들도 똑같은 일을 할 수밖에 없는 악순환의 문제도 있어보입니다. 그래서 최근 일부 목사님들을 중심으로 개혁운동이 일어나고 있기도 합니다. MBC 백분토론에서 이 문제를 놓고 보수파 목사님들과 개혁파 목사님들 간에 토론이 붙는 걸 관심있게 지켜보기도 했습니다.
    '불신지옥'이란 말은 참으로 어폐가 많은 말입니다. 자기를 모른다고 해서 지옥으로 보낸다는 것은 말이 안됩니다. 신은 그렇게 잔인하지 않습니다. 최소한 신약 이후의 기독교는 <사랑>을 핵심사상으로 합니다. 예수는 자기를 배척하는 자도 사랑하라고 가르쳤습니다. 종교의 궁극 목표는 '평화'입니다. "당신에게 평화를 빕니다." 그렇게 기도해야 하는 거지요.
    <아, 그리고 '개독교'가 '개신기독교'의 준말이었군요. 그렇게 이해를 하면 좋겠네요. 개신교 중에도 대형교단이 아닌 개척교회, 작은교회들 중에 훌륭한 목사님들 많이 계십니다. 그런데 서울과 대한민국을 하나님께 바친 이명박은 천국에 갈까요? 아님 지옥에 갈까요? 개신교 식으로 말하면 당연히 천당 가겠지만 말이죠. 하여튼 이명박은 너무 심했습니다. 여수던가? 어디 한 시장님은 대한민국에 모든 절간이 불태워지도록 해달라고 기도했다고 뉴스에서 그러던데요. 아무리 산에서 수행에만 힘쓰는 스님들이라 해도 화 안내면 진짜 이상한 거지요.>

  5. 라이얀 2008.08.29 1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쥔장님이 정말 모르시는 것은 아니겠지요? 개독교라고 비하해서 부를때 '개'의 의미는 욕에 사용되는 '강아지'입니다. 마치 욕처럼 쓰는 말이지요. 물론 '개'신교가 '개'독교보다는 좀 더 정확?하겠지만 발음상 '개신교'는 약해서 욕처럼 쓰일 수 없죠. '독'이란 말이 '신'이란 말보다 부정적이고(매독, 독극물, 독설) '개'와 합쳐저서 '개독'이 되면 '개신'보다 훨씬 강한 부정적 이미지를 나타내기때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이 자연스럽게 '개독교'라고 쓰는 것으로 판단됩니다.

  6. 대한국인 2008.08.29 14: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犬 독=dog 교=사귈 交
    즉 한국개(犬)와 미국개(독, dog)가 서로 사귀는(교, 交)것을
    개독교라고 하는 것임.
    그러니까 욕 맞음.
    개신교라고 하는 게 좋음.

  7. 한종근 2008.09.01 1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젠가 미국에서 온 고객분이 한번은 호텔 꼭대기에 올라갔다가 하도 한국에 이상한 점(?)이 있어서
    360도 회전을 해서 쭉 봤다고 합니다. 그런데 첫번째 이상한 점은 한국 교회의 첨탑에 있는 십자가는 모두가 빨간원색의 네온사인같이 이상한 것으로 되어 있다는 것이고.. 두번째는 거의 그 반경 2~3킬로 내에 약 36개 정도의 빨간 원색적인 십자가가 보이더라는 것이었습니다.
    저도 미국이나 유럽을 출장갈일이 많아서 쭉 보지만 대부분 차분한 분위기의 색과 그냥 십자가 형상만 있지 그 이상의 눈에 거슬리는 것은 없더군요. 특히 유럽은 카톨릭이 조금 더 경건하게 존재하는 듯 하구요.
    그런데 이마저도 조금 이상한 점이 미국에 있는 많은 한인들의 행태가 한국의 행태랑 비슷하다는 것입니다. 조금 수위는 낮은 듯 보이지만....미국의 한인들이 다니는 교회도 한국에서와 비슷하게 행해지는 듯 한데 그래서 미국내에서도 한인 개신교들의 행태를 그렇게 좋아하는 것같이 보진 않더군요.
    그런데 이제 겨우 수십년 정도의 뿌리를 가진 일부 개신교들의 행태가 마치 전쟁을 수행하는 듯 해 보입니다. 종교전쟁. 이번에 미국에서 헛소리를 해 댄 모갱도목사도 아마도 미쳐가는 것이 아닌가 싶기도 하고. 햐간 빨간 십자가의 모양새가 마치 강성 노조의 투쟁머릿띠와 같이 외골수적인 느낌으로 다가오는 게 저만의 기우는 아닌지...
    많은 좋은 목사님들과 기독교인들이 분명 존재하고 있다는 것도 같이 인식해야 할 것입니다.
    종교는 어디까지나 개인의 심적 평화와 주변인들과의 조화를 기본으로 한다는 것을 일부 아주 몰지각한 개신교도들이 알아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8. 성철 2008.09.01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사람들아 www.pcpc.or.kr한번 가보시게 !!

  9. 지나가던놈 2010.11.24 0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까기위해 까는 병신들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개드립 그만해 너나 논리적으로 행동해라

    아주 남한테는 개새끼니 소새끼니 하면서 지가 조금만 싫어하는 소리하면 패배주의니 모니 개소리하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오 ㅅㅂ 병신들아 너나잘해

  10. 지나가던놈 2010.11.24 0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작성자님한테 한거아닙니다.

    여기 올 수도 있는 파리샊이들한테 한겁니다.


    ㅈㅅ;


    삭제는 하시마시길;